2023년 1월 27일(금요일)
전체기사

버리면 쓰레기, 모으면 역사
2022. 11.07(월) 14:02확대축소
대전시 시사편찬위원회는 오는 12월 19일까지 대전의 도시 발전과 시민들의 생활 모습을 보여주는 생활사 자료를 수집한다고 밝혔다.
수집 대상 자료는 2000년대 이전 옛날 사진, 일기장, 가계부, 기념품, 지도, 포스터, 책 등 대전의 발전과 시민들의 생활을 보여주는 자료나 기록물 등이다.
신청은 네이버폼(https://naver.me/xr6gD2dw)이나 이메일로 자료 사진을 제출하면 된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대전시 문화유산과(☎042-270-4516)로 문의하면 된다.
중복 여부, 연구 및 전시 활용 적합성 여부를 확인 후 수집 가능 자료는 신청자에게 개별 통보하고, 고해상도 사진 촬영을 통해 기록할 계획이다.
또한 소장 가치가 있는 자료는 소장자에게 박물관으로 기증·기탁하는 절차도 안내할 예정이다.
수집 가능 자료 제공자에게는 촬영된 고해상도 디지털 기록물과 함께 10,000원 상당의 모바일 커피 상품권을 증정한다.
대전시 김연미 문화유산과장은 “근·현대에 대량 생산된 물건들은 흔하고 익숙하다고 생각되어 오히려 사장될 가능성이 크고, 또한 사적 영역에 존재하던 생활사 자료들을 ‘사료’라는 공적 영역으로 꺼내 놓기에 보잘것없다고 생각하는 분들이 많다”며, “이번 자료 수집이 역사가 멀리 있는 것이 아닌, 우리 부모님의 생활도 역사가 될 수 있다는 역사 인식의 외연을 넓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동균 본부장 env-news@hanmail.net

동영상뉴스
지역소식
인터뷰
살며생각하며
특별기획
경제 사회 문화
회사소개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공지사항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기사제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6642 등록년도 : 1996. 9 |고문: 김도형/김원삼 | 회장/발행인: 문달주 | 대표:최윤정 | 편집인:이종기, 주필:이은직
사업본부장:정동주ㅣ보도본부장:유 봉| 조직위원장:김동균ㅣ 본부장:조장연ㅣ 청소년보호책임자:문영식 ㅣ편집국장 겸 정보관리책임자: 정영담

광고/구독 (代) 02-2691-5446, 사업자등록번호 : 107-68-94395,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강서-1372호 (창간:1996년) 환경스포츠신문사, 기사제보 광고 문의 E-mail : env-news@hanmail.net 당사 허락없이 기사 및 사진 무단전재 복제 금지/